접어두기
닫기

수술/비수술의 균형 잡힌 바른 진료가 이루어지는 곳, 바로 바른세상병원 수족부클리닉 입니다.

SMALL JOINT CLINIC

관절전문병원 바른세상병원이 알려주는 수근관증후군!!

이유 없이 저리고 쑤시는 손목
중년 여성에게서 많이 나타나

수근관 증후군이란?
수근관이란 팔에서 손으로 힘줄이나 신경이 들어오는 손목의 터널을 말하며, 이곳에서 정중신경
(엄지부터 네번째 손가락의 절반까지의 감각을 담당하고 엄지쪽 일부 근육을 담당하는 신경)이 어떤 이유든지 눌리게 되어 발생합니다.
손목터널이 전반적으로 눌려 발생하는 질환이라고 하여 손목터널증후군이라고도 불립니다.
40~60대의 중년에 아주 흔하기 때문에 만약 목디스크가 의심된다면 수근관 증후군에 대한 확인 과정이 필수적이기도 합니다.
이는 목디스크로 오진되어 불필요한 수술을 시행하는 것을 막을 수 있는 중요한 과정으로 본원에서는 수부외과와 척추클리닉의 협진시스템으로
두 질환간의 감별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수근관 증후군 설명 영상
발병원인
손목의 반복된 사용으로 염증이 생기거나 근육 및 인대가 붓는 등 다양한 이유로 신경을 압박해서 발생합니다.

수근관증후군 수술 전/후


주요증상
처음에는 정중신경영역(엄지부터 네번째 손가락의 절반까지)에 저린 증상이 시작되고 병이 진행하면 같은 부위에 감각저하가 발생합니다.
손바닥의 엄지부위(무지근구)의 근육위축이 발생하면 물건을 자주 놓치는 등 운동 증상까지 진행하게 됩니다.
감각이 떨어지면서 어떤 경우는 저린 증상이 일시적으로 호전되는 착각을 하게 되는데 실제로는 병이 더 진행되는 과정이며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증상이 오래된 환자는 엄지의 손바닥 부분(엄지둔덕) 근육 위축이 관찰되기도 합니다.
검사/진단
진찰 시에 환자가 설명하는 저린 부위가 정중신경 영역에 한정된다면 정중신경의 손목부위를 타진하여 동일 증상이 유발되는지 확인해봅니다. (틴넬 징후)
양측 손목을 약 1분 정도 굴곡시켜서 증상이 악화되는지 보는 팔렌 검사는 정확도가 높아 자가 진단법으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목 디스크나 척추증 등과의 감별과 객관적 병의 단계를 확인하기 위해 근전도 및 신경전도검사가 유용하게 쓰이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초음파를 이용해 신경압박 정도 및 수술 후의 경과를 보기도 하며, 수근관 증후군의 원인 중 하나인 수근관 내 결절종 등 공간점유병소를 확인하기 위해
MRI를 이용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치료
비수술치료 증상이 가볍고 손바닥에 근위축이 없는 경우에는 보존적 치료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
보존적 치료는 손 사용을 줄이고 스트레칭을 통해서 횡수근인대의 이완을 도모하고 보호대를 착용하는 등의 방법부터 초음파 감시하에 스테로이드를 주사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수술치료 보존적 치료에 반응하지 않는 경우, 증상이 심하거나 10개월 이상 지속된 경우, 지속적인 무감각과 근위축이 있는 경우 등에서 고려할 수 있습니다.
만약 수술적 치료가 필요한 시기에 방치할 경우, 정중신경의 허혈(혈류가 부족한 상태)이 진행되어 신경자체의 섬유화 등 2차 변화가 오게 되면
수술 후에도 좋은 결과를 기대하기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수근관증후군 수술 전/후

개방적 횡수근인대 절개술
기존의 전통적인 방법으로 3cm 정도 절개를 통해 횡수근 인대를 절제하는 수술입니다.
내시경을 이용한 절개술
본원에서는 최소절개 후 현미경을 통해 수술을 시행하여 전통적인 개방적 수술방법에 비해 회복이 빠릅니다.
본원의 수족부 클리닉에서는 많은 경험과 숙련된 기술로 내시경을 이용한 1cm미만의 절개를 통한 수술을 하고 있는데,
개방적 방법에 비해 손바닥 부분에 수술 흉터 및 통증이 적으며 수술 후 3일째부터 일상적인 손 사용이 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병의 정도가 매우 심한 경우, 근위축이 심해 회기분지의 신경박리가 필요한 경우, 수근관내 공간점유병소가 있는 경우,
수근관이 협소하여 내시경 삽입이 어려운 경우 등에서는 내시경 수술을 시행하기 어렵습니다.

Dr.바른세상의 Q&A

Q. 수근관증후군(손목터널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A. 손을 많이 쓰는 주부들 뿐만이 아니라 스마트폰을 장시간 들고 있거나 키보드 타이핑일 계속되는 자세, 마우스의 반복 사용 등으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손목터널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스트레칭을 통해 근육을 풀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손을 펴고 손등 쪽으로 최대한 관절을 펴주는 동작과 반대쪽 손으로 엄지손가락을 잡아 아래쪽으로 당겨주는 동작이 효과적입니다.

Copyright @ BARUNSESANG ALL RIGHT RESERVED.
(본 컨텐츠는 바른세상병원의 고유 컨텐츠로서 무단 복제시 법적 처벌이 있을 수 있습니다.)
치료사례 온라인상담 온라인예약

수족부 치료하면 왜 바른세상병원이죠? 

http://image.barunsesang.co.kr/bsh_kor/template/bsh_kor/clinic/smjoint.png

대표적 보건복지부 3가지 인증 모두 획득!

보건복지부 지정
관절전문병원
고난도 질환에 대해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보건복지부 지정
인증의료기관
환자 안전의 수준을 신뢰할 수 있는
병원입니다.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원
전문 간호팀의 24시간 철저한 관리를 받을 수 있습니다.